ABOUT US

기업뉴스

더블유게임즈, 스웨덴 '슈퍼네이션' 인수... 글로벌 37조원 규모 아이게이밍 시장 본격 진출

더블유게임즈 2023.01.12

 

올해를 신사업 본격화의 원년으로 선포한 더블유게임즈가 기업 인수를 통해 아이게이밍(i-Gaming) 시장에 전격 뛰어든다.


더블유게임즈(대표이사 김가람, KOSPI 192080)는 종속회사 더블다운인터액티브LLC(DoubleDown Interactive LLC, 이하 더블다운)가 스웨덴 아이게이밍 업체인 슈퍼네이션(SuprNation AB)과 주식 매매 계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더블다운은 나스닥 상장사이자 더블유게임즈의 자회사인 더블다운인터액티브가 지분 100%를 보유한 회사다.


더블다운은 슈퍼네이션을 3500만 달러(약 436억 원)의 현금 거래로 인수한다. 정확한 인수 금액은 슈퍼네이션의 2022년 재무 결과에 따라 확정되며, 현금 인수는 2023년 2분기에 종료될 예정이다. 인수 절차가 완료될 경우 슈퍼네이션은 더블다운의 완전 자회사로 편입된다.


더블다운은 슈퍼네이션과 함께 마케팅, 게임 개발 등 다양한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 슈퍼네이션은 대표 타이틀 ‘듀엘즈(Duelz)’로 유럽 시장에서 탄탄한 입지를 쌓은 아이게이밍 업체다. 슈퍼네이션의 지난해 1~3분기 누적 매출은 1830만 달러(약 228억 원)로 잠정 집계됐다.


아이게이밍은 소셜 카지노 게임과 달리 실제 현금의 베팅 및 인출이 가능한 온라인 갬블링이다. 영국 컨설팅 업체 H2 Gambling Capital에 따르면 글로벌 아이게이밍 시장은 2022년 기준 281억 달러(약 37조 원)로 추산된다. 이를 공략하기 위해 더블유게임즈는 앞서 자체 슬롯 게임 콘텐츠 21종에 대한 아이게이밍 소프트웨어 인증을 획득했다.


김인극 더블다운인터액티브 대표이사는 “기존 소셜 카지노 프랜차이즈를 잘 보완하고 더블다운의 새로운 성장 동력이 될 첫 번째 인수를 발표하게 돼 기쁘다”며 “이번 슈퍼네이션의 인수로 유럽 아이게이밍 시장 내 입지가 강화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충성도 높은 유저와 경쟁력 있는 게임 경험 등을 통해 지속 성장할 수 있도록 아이게이밍 사업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